교육방송국 DKBS  
AUDIO 방송AUDIO 방송 작업중
시사2015
손동주 영상기술부장  |  sssdjk61@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0호] 승인 2015.11.0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시사2015

<2015년 11월 4일 수요일 방송분>

 

◆방송일시 : 2015년 11월 4일 수요일 오후 5시 45분

◆시 간 : 30분

◆구 분 : 生

<․제작: 정연서․연출:정연서․기술:손동주․아나운서:한상모>

 

SM : Basic rock <Start-up-down(BG)>

세상의 소리를 전달하는 시간, 시사2015

SM : Basic rock <up-down(BG)>

우리들의 주변에서 일어나는 수 많은 시사 문제들

다양한 시각과 심층적인 분석을 통해

생각이 넓어지는 시사 2015입니다.

<up-down(BG)>

지금 앉아 있나요? 사망률이 올라가고 있습니다. 앉아서 생활하는 시간이 늘어갈수록 점점 망가지는 우리의 몸 일을 하거나 공부를 할 때 여러분의 자세는 어떻습니까.

우리 사회에서 일어나고 있는 시사문제들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들어보는 시간 시사2015의 전 아나운서 한상모입니다.

<up-down-out(BG)>

<MIX>

M1 : Rain-이적 <Start-up-down-out> <MIX>

M2 : <Start-up-down(BG)>

우리가 서있을 때 우리의 몸에는 체중의 1.5배가 부과됩니다. 그런데 앉아 있으면 2배로 체중이 부과되고 게다가 앞으로 구부정하게 앉으면 체중의 무려 2.5배가 디스크에 실리는데요. 하지만 아무리 오랜 시간 바른 자세로 앉아있다 하더라도 척추의 혈액순환이 어려워지고 영양분과 산소공급이 어려워집니다. 이렇게 되면 척추 퇴행성 변화를 유발합니다. 따라서 바른 자세를 유지하는 것만큼 자주 움직여 주는 것도 중요합니다. 2002년도부터 세계보건기구에서는 오래 앉아 있는 생활습관이 여러 가지 질병을 초래할 수 있음을 경고하고 있는데요. 게다가 오래 앉아 있는 것만으로도 사망률이 높아질 수 있다고 합니다. 실제로 미국에서는 하루 6시간 이상 앉아있는 사람들은 3시간 미만 앉아있는 사람들에 비해서 사망률이 높아진다라는 연구 결과가 있습니다. 오래 앉아서 생활할수록 여성은 평균37% 남성은 평균18%높아지는 사망률 그렇다면 오래 앉아있더라도 틈틈이 운동하면 괜찮을까요?

<up-down(BG)>

운동을 많이 하더라도 하루 10시간 이상 앉아있으면 5시간 미만 앉아있는 사람들에 비해서 운동시간과 상관없이 지방간 발생률이 100%높아진다는 연구 결과가 있습니다. 그렇다면 일상생활에서 건강을 지키는방법 어떤것이 있을까요? 바로 시간을 내 운동하기 어려운 직장인 혹은 학생들을 위한

운동을 따로 하지 않고 에너지를 소비하는 방법인 니트 운동이있는데요, 니트운동법에는 1.대중교통 이용할 때 서서가기 2.엘리베이터 타지 않고 계단으로 올라가기 3.마트에서 카트 대신 장바구니 사용하기 4.tv볼 EO 눕지 말고 앉아서 보기 5.의자에 앉지 말고 서서 일하기 6.걸어서 출, 퇴근하기 등등이 있습니다. 큰 효과가 없을것 같지만 티끌모아태산이라는 말처럼 쌓이고 쌓이면 큰 운동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up-down-out>

<MIX>

M3 : Nike Shoes-빈지노 <Start-up-down-out> <MIX>

M4 : <Start-up-down(BG)>

최악의 청년실업이 이어지면서 안정된 직장에 들어가기는 그야말로 ‘하늘의 별 따기’만큼 어려운데요. 특히 취업준비생들에게 공무원은 너무도 매혹적인 직업일수 밖에 없습니다. 이런 취업준비생들의 간절한 마음을 악용해 돈을 뜯어낸 일당이 법정에 섰습니다. 54세 배모씨는 취업준비생들이 안정적인 수입과 지위를 보장받을 수 있는 공무원이 되기를 선호한다는 점을 이용해 이들을 상대로 사기를 쳐 돈을 가로채기로 마음먹고 이를 위해 배 씨는 평소 알고 지내던 41세 김모씨를 중간 모집책으로 정해 공무원으로 취업하기를 원하는 사람들을 모집하도록 했습니다. 여기에 김 씨도 자신의 어머니인 이모씨와 박모씨를 하부 모집책으로 정하고 이들에게 사람들을 모으도록 지시합니다. 서로 간의 역할을 맡은 이들은 지난 2012년 11월 첫 범행을 저지르는데요 이 씨는 A 씨에게 “국방부에 비리가 많아서 민영재단을 만들어 개혁하려고 한다. 재단이 설립되면 별정직 7급 군무원 자리가 나는데 등록비용을 내면 7급 군무원으로 채용될 수 있다”고 속여 약 2년 동안 모두 2,100여만 원을 받아 가로챘습니다.

<up-down(BG)>

하부 모집책 박 씨 또한 평소 알고 지내던 후배 B 씨를 속여 2,200여만 원을 챙겼습니다. 심지어 박 씨는 자신의 사촌 동생과 처남에게도 공무원 자리를 주겠다고 속여 3,700여만 원을 받아냈습니다. 이처럼 7급 공무원 자리를 주겠다는 배 씨 일당의 감언이설에 속아 넘어간 취업준비생들은 모두 63명에 이르고, 취업준비생에게 뜯어낸 돈은 5억 7,000여만 원에 달합니다. 이들은 가로챈 돈 대부분을 유흥비와 생활비로 사용했다고 밝혔습니다. 서울동부지법 형사 제3단독 신용무 판사는 지난 28일 배 씨에게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했습니다.

또 공범 김 씨는 징역 2년, 박 씨는 징역 1년, 이 씨는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 이어 "2년여에 걸친 범행으로 일부 피해자들은 직장을 구할 기회를 놓치기도 했으며, 이는 금액으로 환산할 수 없는 막대한 피해"라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up-down-out(BG)>

<MIX>

M5 : 너무 보고 싶어-어쿠스틱 콜라보 <Start-up-down-out>

<MIX>

M6 : <Start-up-down(BG)>

30대 남성 두 명과 동반 자살한 가수 김현지가 평소 그들과 알고 지내던 사이가 아닌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여러 연예관계자들은 28일 오전 "김현지와 함께 세상을 떠난 30대 남성 두 분은 평소 그녀와 알고 지내던 사이가 아니다"라고 전했습니다.

사건을 담당한 전북 익산경찰서 측 한 관계자도 이날 김현지의 자살과 관련, "세 사람이 평소 알고 지낸 관계가 전혀 아니다. 가족들의 요청에 의해 더 이상 자세하게 밝힐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이 관계자는 "(김현지가)우울증을 겪고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며 "정확한 자살 동기는 현재 조사하고 있지만 우울증으로 인해 자살을 했을 가능성이 높다"고 사망 이유를 추정했습니다.

<up-down(BG)>

Mnet 예능 '슈퍼스타K'시즌1 출신 김현지는 지난 27일 전북 익산시 왕궁면 동용길 복심사 주차장에 주차된 차량 안에서 30대 남성 2명과 함께 숨진 채로 발견됐습니다.

익산경찰서 측은 "김씨가 익산의 한 절에서 사용하던 주차장에서 남성 두 명과 자살한 채로 발견됐다. 렌터카차량 안에는 소주병과 타다 남은 번개탄, 연탄 등이 있었다"며 "세 사람이 25일 오후 8시에 사망한 것으로 보인다.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고 전했습니다.

김현지는 지난 25일 광주광역시에서 30대 남성 두 명과 차를 렌트했고, 이날 오후 차량 안에서 번개불을 피워 함께 자살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렌트카 업체 사장으로부터 신고를 받고 GPS 추적 끝에 차량을 발견했습니다.

<up-down-out(BG)>

<MIX>

M7: 슬픔 활용법-김범수 <Start-up-down-out>

<MIX>

SM : <Start-up-down(BG)>

이번 방송에서는 3가지의 시사문제들을 소개해드렸는데요.

정말 매일 사건사고가 끊이질 않는 것 같습니다.

청년실업 문제를 이용한 사기행위, 정말 살기 힘든 세상인 것 같다는 생각이 드는데요 모두 힘드시겠지만 이럴때일수록

정직하고 당당하게 자신의 꿈을 향해 나아가야 할 것 같습니다.

<up-down(BG)>

우리들의 주변에서 일어나는 수 많은 시사 문제들

다양한 시각과 심층적인 분석을 통해

생각이 넓어지는 시사 2015입니다.

저는 격주 수요일 오후 5시 45분에 여러분들을

찾아갑니다. 많이 청취해 주세요. 감사합니다.

<up-down(BG)>

이 시간 지금까지 제작에 정연서

연출에 정연서

기술에 손동주

여러분과 함께한 전 아나운서 한상모입니다

<up-down-out>

 

 

 

 

 

손동주 영상기술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임석대동제]새내기의 축제Talk
2
[DKBS] 2019 임석대동제 축제 스케치 영상
3
❤제 29회 임석가요제 본선 홍보영상❤
4
[2019 DKBS NEWS] 2019 형산강 연등문화축제
5
제 29회 임석가요제 홍보영상
6
[2019 DKBS NEWS] 제 39회 4.19기념 동국인 등산대회
7
[2019 DKBS NEWS] 후원의 집 장학사업
8
[2019 DKBS NEWS] 제27회 수계대법회 봉행
9
진흥관식당에겐 무슨일이??
10
제 35대 RE:NEWAL 총학생회 건설준비위원회 소개영상입니다.
DKBS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처리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38066 경상북도 경주시 동대로 123 (석장동, 동국대학교경주캠퍼스) | Tel 054-770-2470~1 | Fax 054-770-269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영
Copyright © 2007 교육방송국 DKB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dkbscast.com